뉴스>전체

더보기
[일본-크로아티아] ‘손흥민 동료’ 페리시치, 헤더 동점골로 일본에 1-1 접전
등록 : 2022.12.06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손흥민의 토트넘 홋스퍼 동료 이반 페리시치가 위기의 크로아티아를 구해내려 한다.


크로아티아는 6일 오전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 와크라 알 자눕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과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에서 후반전이 진행되는 현재 1-1 접전을 펼치고 있다.

일본이 전반 43분 마에다의 선제골로 앞서가면서 유리한 고지를 잡는 듯 했다. 이후 기세를 타며 크로아티아를 압박했다.

그러나 크로아티아에는 페리시치가 있었다. 그는 후반 10분 우측에서 온 크로스를 정확한 헤더로 동점골에 성공했다.


크로아티아는 이 기세를 몰아 역전승을 노린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