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현장 이슈] “네이마루~” 한국 만나는 삼바군단, 에이스 복귀 환영... ‘잘 뛴다’
등록 : 2022.12.05

[스포탈코리아=카타르(도하)] 이현민 기자= 삼바군단의 질주가 시작됐다.


삼바군단 브라질이 6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스타디움974에서 한국과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을 치른다.

G조 1위로 16강에 오른 브라질이 H조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2위를 차지한 한국의 맞닥뜨린다.

경기 전날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한 치치 감독은 한국 전력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내면서 방심하지 않고 잘 싸우겠다고 다짐했다.

주장이자 에이스인 네이마르의 복귀는 화두다. 베테랑 수비수 티아구 실바는 “네이마르는 경기에 나선다. 분명 커뮤니케이션을 했다”고 털어놓았다.


치치 감독은 “오늘 연습에 참가할 것이다. 컨디션이 좋으면 한국전에 출전할 것이다. 다만 잘못된 정보를 제공하지 않겠다”며 다소 신중을 모습을 보였다.

기자회견이 끝난 직후 브라질은 5일 0시(한국시간)부터 카타르 도하 그랜드하마드 스타디움에서 팀 훈련을 진행했다.

선수들이 훈련을 위해 모습을 드러냈다. 네이마르는 8분 정도가 지나서 그라운드를 밟았다. 이때 동료들이 “네이마루~”라고 외치며 격하게 환영했다. 부상에서 벗어난 그를 향해 환한 미소를 보였다.

네이마르는 팀 동료들과 스트레칭 후 콘과 조형물을 사이사이를 볼 없이 빠르게 휘젓고 다니며 예열했다.

이어 조끼와 비조끼 팀으로 나눠 슈팅 게임을 소화했다. 애초 15분 동안 언론에 공개 예정이었는데, 28분가량 공개했다.

세계 최고의 팀답게 여유 넘쳤다. 네이마르 복귀로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