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16강 리뷰] 메시가 해냈다! 아르헨티나, 호주 2-1 제압…네덜란드와 8강
등록 : 2022.12.04


[스포탈코리아=카타르(알라얀)] 이현민 기자= 아르헨티나가 호주를 꺾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아르헨티나는 4일 오전 4시(한국 시간)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에서 호주에 2-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아르헨티나는 8강에서 네덜란드를 상대하게 됐다.


아르헨티나는 4-3-3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알바레스, 메시, 고메스가 섰고 중원에 맥 알리스터, 데 폴, 페르난데스가 배치됐다. 포백은 아쿠나, 오타멘디, 로메로, 몰리나가 구성했고 골문은 마르티네스가 지켰다.

호주는 4-4-2 포메이션이다. 전방에 어빈과 듀크가 투톱을 구성했고 미드필드에 맥그리, 무이, 배커스, 레키가 자리했다. 포백은 베히치, 로울스, 사우터, 데게네크가 구성했고 골문은 라이언이 지켰다.

경기는 아르헨티나가 주도했다. 아르헨티나는 공을 돌리면서 호주의 빈공간을 찾기 위해 노력했다. 전반 12분 알바레스는 빠르게 침투했지만 오프사이드에 걸렸다. 전반 18분 베히치가 박스 안에서 침투해 크로스를 시도했으나 수비에 밀렸다.

전반 중반 호주는 조금씩 점유율을 높이며 공격을 전개했다. 그러나 아르헨티나의 수비는 단단했다. 전반 31분 맥그리는 번뜩이는 돌파로 프리킥을 얻었다. 전반 33분에는 베히치가 위험 지역에서 프리킥을 내줬다.

결국 이 세트피스에서 메시의 득점이 터졌다. 크로스를 수비가 걷어냈지만 전진 패스를 오타멘디가 살짝 내줬고 이를 받은 메시가 정확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선제골을 기록한 아르헨티나는 여유롭게 경기를 운영했고 전반을 1-0으로 마쳤다.

후반에도 경기 양상은 비슷했다. 후반 4분 아르헨티나는 고메스를 빼고 리산드로 마르티네스를 투입했다. 후반 5분 아르헨티나의 역습 상황에서 나온 메시의 슈팅은 수비에 굴절된 후 골키퍼 품에 안겼다.

후반 11분 아르헨티나의 추가골이 터졌다. 데 폴이 강하게 전방 압박에 나섰고 골키퍼의 실수가 나왔다. 이를 마르티네스가 놓치지 않고 득점으로 만들었다. 후반 19분 메시는 중앙선부터 엄청난 돌파를 시도했고 골문 앞까지 질주해 엄청난 장면을 만들었다.

후반 31분 호주의 깜짝골이 터졌다. 굿윈의 강력한 슈팅이 페르난데스에게 굴절된 후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35분 베히치는 메시에 밀리지 않는 엄청난 돌파로 골문 안까지 침투했고 슈팅을 날렸지만 수비에 굴절돼 나갔다. 후반 43분 메시의 완벽한 패스를 받은 마르티네스의 슈팅은 허무하게 떴다. 그렇게 경기는 아르헨티나의 승리로 끝났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