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경인여대, 김건희 논문 위조 본조사 미실시… 검증 시효 만료
등록 : 2022.12.01

[스포탈코리아] 경인여자대학교가 '위조 의혹'이 제기된 김건희 여사의 과거 논문에 대해 본조사를 실시하지 않는다.


국회 교육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서동용 의원실이 경인여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경인여대는 지난달 28일 연구윤리위원회를 열어 김 여사 위조 논문 본조사를 하지 않기로 했다.

경인여대 측은 자체 연구윤리규정에 '제보 접수일로부터 10년 이전의 연구부정행위에 대해서는 처리하지 않는다'는 조항에 따라 해당 논문은 검증 시효가 만료된 점을 강조했다.

문제가 된 논문은 김 여사가 경인여대 한 교수와 함께 2009년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의 학술지에 게재한 것으로, 김 여사는 이 논문에 제 2저자로 이름을 올렸다.


올해 국정감사 과정에서 이 논문에 포함된 설문조사 결과가 2008년 11월 ‘한국사회체육학회지’에 실린 다른 논문에 있는 표본을 그대로 가져와 작성했다는 위조 의혹이 불거졌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