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유승민은 왜 밉상 시누이 노릇?” 저격한 국민의힘 비대위
등록 : 2022.11.20

[스포탈코리아] 김행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이 윤석열 대통령을 비판한 유승민 전 의원을 향해 “왜 밉상 시누이 노릇을 하시는지 모르겠다”며 “때리는 시어머니보다 당원들에게 더 상처를 준다는 것을 진정 모르는 건지”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김 위원은 19일 페이스북에 “유 전 의원은 아직도 대선 경선 불복 중인가. 이재명 대표나 더불어민주당, 촛불세력의 대선 불복보다 더 지독하다”라고 운을 뗐다.

그는 “미국도 에어포스원에 동승 기자를 태울 때 백악관 나름의 원칙에 따라 뽑는다”며 “NSC(국가안전보장회의)의 언론 담당부서에서 기자들의 취재요청서를 검토해 결정하는 경우도 있고 지명하는 경우도 있다. 국익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당에서 가장 똑똑하다는 유 전 의원이 이를 모를 리 없으니 대체 왜 ‘대통령이 논란을 키우는지 안타깝다’며 말리는 밉상 시누이 노릇을 하는지, 때리는 시어머니보다 당원들에게 더 상처를 준다는 것을 진정 모르는가”라고 반문했다.

앞서 유 전 의원은 페이스북에 “말실수는 깨끗하게 사과하고 지나가면 됐을 일이다. 왜 자꾸 논란을 키워가는 건지 안타깝다”며 윤 대통령을 비판했다. 이는 윤 대통령의 해외 순방 과정에서 빚어진 발언 논란과 MBC 취재진 전용기 배제를 비판했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