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현장목소리] ‘끈끈’ 이장관 감독, “실점 아쉽지만, 준비한 대로 이뤄져”
등록 : 2022.10.05

[스포탈코리아=대전] 반진혁 기자= 이장관 감독이 결과는 챙기지 못했지만, 과정에 만족감을 표했다.


전남드래곤즈는 5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대전하나시티즌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2 29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1-2로 패배했다. 이날 결과로 무승 탈출에 실패했다.

이장관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초반에 실점을 너무 쉽게 내준 것이 아쉽다. 이후에는 준비한 대로 잘 이뤄진 것 같다”고 말했다.

전남은 최근 2경기째 골 맛을 보지 못하는 중이었다. 대전과의 경기에서 득점이 터지면서 불행 중 다행이었다.


이에 대해서는 “패배해도 좋으니 공격적으로 임하자고 주문했다. 우리의 전력으로 최선을 다하고 있다. 100%에 가깝도록 준비해나가는 과정이다”고 언급했다.

끝으로 “홈에서만큼은 팬분들께 재미있는 축구를 보여주고 싶다”며 다음 경기를 예고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