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국민의힘, 윤석열 비속어 보도한 MBC 명예훼손 고발
등록 : 2022.09.26

[스포탈코리아] 윤석열 대통령의 미국 순방에서 벌어진 '비속어 논란'을 보도한 MBC가 명예훼손 혐의로 경찰에 고발됐다.


국민의힘 이종배 서울시의원은 26일 서울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 대통령 발언과 관련해 허위 방송한 MBC 박성제 사장, 편집자, 해당 기자 등을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및 위계에 의한 업무방해 혐의로 고발한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일반적으로 미국 입법부는 '의회'라고 부르지 '국회'라 부르지 않는다"며 MBC 측이 사실을 왜곡했다고 주장했다. 또 "국익을 위해 순방 중이던 윤 대통령 발언에 대해 사실확인을 거치지 않고 특정 자막을 넣어 단정적으로 보도한 것은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혐의의 고의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MBC의 보도 전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해당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며 박 원내대표와 MBC의 유착 가능성 의혹도 제기했다.

MBC는 윤 대통령이 지난 22일 미국 뉴욕에서 조 바이든 미 대통령 주최로 열린 글로벌펀드 제7차 재정공약회의를 마치고 회의장을 떠날 때 주변 참모진에게 말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보도하며 “(미국) 국회에서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는 자막을 달았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