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화이자 CEO, 백신 4번 맞았음에도 확진… 현재 증상은?
등록 : 2022.08.16

[스포탈코리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19 백신을 만드는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앨버트 불라 최고경영자(CEO)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불라 CEO는 15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을 4차까지 접종한 데 대해 감사한 마음"이라면서 "매우 가벼운 증상을 겪고 있기는 하지만 상태가 좋다"고 밝혔다.

또 화이자에서 개발한 먹는 코로나 치료제 팍스로비드 복용도 시작했다면서 "격리 중이고 모든 공중보건 조치를 따르고 있다"고 했다.

화이자 역시 회사 홈페이지를 통해 불라 CEO의 코로나19 감염 소식을 전했다.


현재 팍스로비드는 미국 식품의약국(FDA) 정식 승인을 받지는 않았지만, 성인 및 12세 이상 고위험군 소아 환자 등을 상대로 긴급사용 승인을 받아 처방되고 있다.

앞서 조 바이든 대통령도 4차례의 백신 접종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에 감염돼 팍스로비드 등으로 치료를 받아 회복했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