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페더급 챔피언’ 김수철, 라이진38 출전해 일본 베테랑과 대결
등록 : 2022.08.13

[스포탈코리아] 김희웅 기자= 로드FC를 대표하는 파이터인 ‘페더급 챔피언’ 김수철(31, 원주 로드짐)이 오랜만에 일본 원정길에 오른다.


김수철은 오는 9월 25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리는 RIZIN 38에 출전한다. 김수철은 오기쿠보 히로마사(34)와 밴텀급으로 대결한다.

김수철은 해외 무대를 다수 경험한 베테랑이다. 싱가포르 원챔피언십 밴텀급 초대 챔피언, 일본 라이징온 페더급 챔피언, 로드FC 밴텀급 챔피언 출신이다. 지난 5월 로드FC 페더급 챔피언에 오르며 로드FC 역대 최초로 두 체급에서 챔피언에 올랐다. 1991년생으로 올해 32살인데, 4개 단체 4개의 챔피언 벨트를 들어 올린 아시아 최강의 파이터다.


일본 라이진 대회는 2015년 이후 약 7년 만에 출전한다. 이번에 김수철이 상대할 오기쿠보 히로마사는 25승 2무 5패의 베테랑이자 실력파다. 2020년 11월 이후 5경기를 연속으로 승리하고 있다. 펀치로 상대방을 KO시킬 수도 있고, 그라운드 상황에서 서브미션으로 피니쉬할 수 있는 능력도 갖추고 있다. 약 5년 만에 밴텀급 경기에 출전하는 김수철과 명승부가 예상된다.

사진=로드FC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