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심판에게 페트병 투척' 대구, 1,000만원 제재금
등록 : 2022.08.09

[스포탈코리아] 이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은 8일(월) 제12차 상벌위원회를 열어 대구FC 구단과 가마 감독에 대한 징계를 의결했다.

대구 구단에는 경기장 안전 및 질서 유지 의무 위반에 따른 책임으로 제재금 1,000만원이 부과됐다. 지난 3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K리그1 26라운드 대구 대 수원 경기 종료 후 관중이 심판진을 향해 페트병을 던졌고, 부심이 이 페트병에 맞아 부상을 입었다. 페트병을 던진 관중은 구단 경호요원에 의해 경찰에 인계됐다.

이 경기 종료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판정에 대한 부정적 언급을 한 대구 가마 감독에게

╂映 500만원이 부과됐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