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윤석열 “현은경 간호사 희생 잊지 않겠다”…대통령실, 빈소 조문
등록 : 2022.08.06

[스포탈코리아] 윤석열 “현은경 간호사 희생 잊지 않겠다”…대통령실, 빈소 조문


윤석열 대통령은 6일 경기도 이천시 병원 입점 건물 화재 사고로 숨진 고(故) 현은경(50) 간호사에 대해 "우리 정부는 현 간호사의 희생과 헌신을 결코 잊어선 안 된다"고 말했다.

강인선 대통령실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이 참모들에게 "현 간호사는 '일생을 의롭게 살며, 나의 간호를 받는 사람들의 안녕을 위해 헌신한다'는 나이팅게일 선서를 그대로 실천한 진정한 간호사로 기억될 것"이라며 이렇게 밝혔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특히 "이번 사고를 계기로 다중 이용시설에 대한 소방 안전 점검을 더 철저히 이행해 이런 비극이 다시 일어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조치하라"고 당부했다고 강 대변인이 전했다.


김대기 비서실장과 안상훈 사회수석비서관은 이날 병원 화재 희생자들이 안치된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조문했다.

김 실장은 희생자들의 유족을 만나 "윤 대통령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철저한 원인 규명과 예방 조치를 지시했다"며 위로의 말을 건넸다.

김 실장은 특히 마지막까지 환자 곁을 지킨 현 간호사의 빈소를 찾아 "윤 대통령이 현 간호사의 살신성인 정신에 깊은 감동과 함께 안타까움을 표했다. 윤 대통령이 국민을 대표해 감사와 위로를 전해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