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스포탈플러스

더보기
홍보수석 “펠로시 의전 논란? 미국 측이 공항 영접 사양”
등록 : 2022.08.04

[스포탈코리아] 홍보수석 “펠로시 의전 논란? 미국 측이 공항 영접 사양”


대통령실은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 의전상 결례 논란과 관련해 의회 인사 의전은 국회 담당이라고 밝혔다. 또 공항에 영접을 가지 않은 것은 미국 측의 요청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영범 홍보수석은 4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룸에서 기자들과 만나 "일부 언론이 펠로시 의장의 공항 영접이 다소 소홀했다고 한 것은 사실과 다르다"며 이같이 전했다.

최 수석은 "펠로시 방한에 따른 공항 영접 등 제반 의전은 국회가 담당하는 것이 외교 의전 관례"라며 "국회 의전팀이 영접 나가기로 했지만 미국 측이 늦은 시간, 더군다나 공군기지에 도착하는 거라 영접을 사양해서 국회가 공항 영접을 나가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참고로 행정부 인사가 아닌 의회 인사의 경우 일종의 파트너인 국회가 의전을 맡는 것이 관례"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오전 국회 방문해 양국 의장 간 회담과 오찬이 있었다"며 "중계를 봤지만, 국회 의전팀 주관 하에 예의 있고 정중하게 잘 치러진 것으로 이해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