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진중권 “최강욱 악질… 김어준 황교익도 처벌해야”
등록 : 2022.06.22

[스포탈코리아] 진중권 “최강욱 악질… 김어준 황교익도 처벌해야”


진중권 작가가 최강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악질'이라고 표현하면서 최 의원을 두둔한 당내 인사는 물론이고 방송인 김어준씨와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씨 등 인플루언서(SNS 등에서 영향력이 있는 인물)도 제재를 가해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진 작가는 21일 밤 CBS라디오 '한판 승부'에서 민주당 윤리심판원이 최강욱 의원에게 '당원권 정지 6개월'이라는 중징계를 내리고 최 의원이 핵심 부분인 '성적 단어를 사용한 적 없다, 짤짤이라고 했을 뿐이다'며 징계에 반발하고 있는 상황과 관련해 "(징계수위가) 그 정도면 적절하다"고 밝혔다.


그는 "최 의원 죄질이 나쁘고 상당히 악질적이다"며 그렇게 보는 까닭에 대해 "발언 자체가 문제가 아니라, 실수할 수 있다고 보지만 발언 실수를 했으면 사과를 해야 하는데 팩트 자체를 부정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최 의원이 하는 거짓말들을 공유하고 거들면서 대중을 속이려는 (민주당) 바깥의 김어준, 황교익(같은) 인플루언서와 당내 사람들에 대한 처벌도 있어야 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팩트는 공유하고 해석을 다퉈야 하는데 팩트 자체를 부정하는 상당히 위험한 사고방식의 소유자들이 민주당 내에 굉장히 많다"면서 "대중을 속일 수 있다라고 믿는, 통할 것이라고 믿는 아주 어리석은 사람들이 지금까지 민주당을 망쳐왔다"고 민주당 강경파를 겨냥했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