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윤석열, 민주당 SI 공개 주장에 “받아들이기 어려워”
등록 : 2022.06.21

[스포탈코리아]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더불어민주당의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과 관련 특별취급정보(SI, Special Intelligence)를 공개 주장을 거부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국민들께 공개하는 것이 간단한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그런 걸 공개하라는 주장 자체는 받아들이기 어렵지 않나"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어떤 것인지 검토해보겠다"며 신중한 입장을 드러냈다.

앞서 우상호 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은 전날(20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군 당국이 SI를 공개하는 것과 관련 "여당이 공개하자고 하면 공개하자"고 한 바 있다.


우 위원장은 "(공개한다면) 우리가 하는 첩보를 모으는 방법이 다 노출되는 것인데 그것을 노출할 정도로 월북인지 아닌지, 당시 어떤 첩보가 입수된 건지, 왜 그런 판단을 했는지 가리는 것이 그렇게 중요한 문제인가"라며 "여당이 생각할 때 그게 아무 문제 없다면 공개하는 것에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