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亞-토트넘 레전드' EPL 득점왕 SON, 킬패트릭 기자도 최고 평점 극찬
등록 : 2022.05.23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손흥민에게 냉정하고 평점을 짜게 주기로 유명한 댄 킬패트릭 기자도 손흥민에게 평점 10점 만점을 줬다. 손흥민의 득점왕 자격에 이견이 없었다는 거다.


토트넘 홋스퍼는 2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에 위치한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종전에서 노리치 시티에 5-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토트넘은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확정했다.

손흥민은 선발로 출전해 해리 케인, 데얀 클루셉스키와 함께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전반전은 침묵했다. 여러 차례 좋은 움직임을 보였지만 토트넘 선수들이 곧바로 슈팅으로 연결하거나 손흥민의 위치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해 기회가 오지 않았다. 전반전에 클루셉스키, 케인의 연속골로 토트넘이 일찌감치 리드를 잡았지만 손흥민은 마음놓고 웃을 수 없었다.


하지만 후반전부터 펄펄 날았다. 후반 초반 두 차례 유효 슈팅을 기록하면서 예열을 마친 손흥민은 후반 25분 루카스 모우라의 노룩 패스를 받아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이어 6분 뒤엔 엄청난 감아차기 슈팅으로 노리치 골망을 흔들었다.

멀티골이 터진 순간엔 손흥민이 23골로 단독 득점왕에 올랐지만 이후 모하메드 살라(리버풀)가 득점을 터뜨리며 아쉽게 공동 득점왕으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그러나 손흥민은 두 마리 토끼를 잡는 데에 성공했다. 개인적으론 아시아 선수 최초로 EPL 득점왕에 올랐고 팀적으로는 토트넘이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성공했다. 우여곡절이 많은 시즌이었지만 결과적으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미 '레전드' 차범근을 넘어 아시아 역대 최고의 선수가 된 손흥민은 이제 EPL에도 새로운 역사를 남겼다.

손흥민의 환상적인 경기력에 영국 매체 '이브닝 스탠다드'의 킬패트릭 기자도 엄지를 치켜세웠다. 킬패트릭은 그동안 손흥민에게 평점을 짜게 주기로 유명했다. 하지만 이날은 달랐다. 득점왕을 차지한 손흥민에게 찬사를 보냈다.

킬패트릭 기자는 "공동 득점왕에 오르며 훌륭한 시즌을 보냈다. 여러 차례 팀 크룰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지만 굴하지 않고 득점을 터뜨렸다. 두 번째 골 장면은 손흥민의 장기인 환상적인 감아차기였다"라며 평점 10점을 부여했다.

커리어 최고의 순간을 보낸 손흥민이다. 이제 남은 건 메이저 우승 뿐이다. 한국 선수가 유럽 5대리그에서 가장 높은 자리에 선 장면을 보니 믿어지지 않는다. 다음 시즌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