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1990년대 톱스타 심은하, 연예계 컴백 준비… 하반기 복귀 유력
등록 : 2022.03.16

[스포탈코리아] 1990년대를 대표하는 톱스타 심은하가 21년 공백을 깨고 돌아온다.


스포츠조선은 16일 단독 보도를 통해 “심은하는 최근 종합 콘텐츠 기업 바이포엠스튜디오에서 제작하는 차기 드라마에 출연을 최종 결정했다. 현재 구체적인 작품에 대해 조율중으로, 늦어도 하반기엔 그녀가 카메라 앞에 서는 모습을 다시 보게 될 전망이다”라고 전했다.

심은하는 1993년 MBC '한지붕 세가족'으로 데뷔해 '마지막 승부'를 통해 청춘 스타로 급부상했다. 이후 고소영, 전도연과 90년대 트로이카로 불리며, 초절정의 인기를 누렸다.

그러나 지난 2001년 절정의 인기를 구사할 때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2005년 지상욱 현 여의도연구원장과의 전격 결혼 발표로 세상을 뒤집었다. 두 사람은 지난 2006년과 2007년에 두 딸을 낳았다.


심은하는 남편 지상욱씨가 국회의원 선거 출마할 때 선거유세에 나서 모습을 드러냈지만, 이를 제외하고 조용한 행보를 이어갔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