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우주 성관계 가능해질까…NASA “무중력 성관계 연구할 것”
등록 : 2022.03.13

[스포탈코리아] 우주 성관계 가능해질까…NASA “무중력 성관계 연구할 것”


우주비행사간의 성 문제를 오랫동안 피해 온 미 항공우주국(NASA)가 앞으로 우주에서의 성관계를 연구하겠다고 발표했다.

지난 9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의 보도에 따르면 캐나다 몬트리올의 콘코디아 대학교 학자들은 제안서를 통해 "저중력 환경에서 성관계 연구는 외계 정착지 건설에 필수적"이라며 '우주 성 연구'를 해야 한다고 NASA에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전문 우주 비행사가 아닌 일반인들도 우주 여행을 하면서, 미래에는 더 많은 민간인들이 우주에 가게 될 것이고 이에 따라 '우주 성 관계'에 대한 연구가 필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우주 비행사들은 성관계 등 사생활이 박탈돼 긴 여행 동안 유해한 영향을 받을 수 있다”며 “사랑과 성관계는 인간에게 있어 삶의 중심”이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나사가 응답했다. 나사 관계자는 “우리는 우주에서 승무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장기간 보장하는 데 주로 관심이 있다”고 답했다.

나사는 최근 몇 년 동안 이 주제에 대해 논의하기를 꺼렸다. 다만 바로 연구를 위한 전용 분야나 프로젝트를 개시할 생각은 없다는 게 나사의 입장이다. 금기시되던 '우주 성관계' 문제가 해결될 지 관심이 모인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