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돌아올 생각 없는’ 시몬스, 브루클린전도 결장한다…훈련 불참
등록 : 2021.10.22

[스포탈코리아]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 벤 시몬스가 다음 경기에도 결장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ESPN’ 아드리안 워즈나로우스키 기자는 22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소식통에 따르면 시몬스가 훈련장에 나타났지만, 개인 훈련을 하지 않았다. 그는 오는 23일 구단 수뇌부와 만나 그의 불투명한 미래에 대해 다시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시몬스는 훈련을 받지 않아 오는 23일 열리는 브루클린 네츠와의 홈경기에도 결장이 유력해 보인다.

필라델피아는 오프시즌 내내 시몬스를 트레이드 시키기 위해 노력했지만, 원하는 선수와 조건을 맞추는 데 실패했고, 결국 관계가 틀어지고 말았다.


시몬스는 훈련을 거부했고, 필라델피아의 개막전에도 나서지 못했다. 그는 벌금 납부와 급여 삭감에도 필라델피아에서 뛰지 않겠다는 뜻을 강하게 표했다.

그는 지난 시즌 평균 32.4분을 뛰며, 14.3득점 7.2리바운드 6.9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시몬스는 3년 연속 올스타와 디펜시브 퍼스트 팀에도 올리면서 스타성과 수비력도 함께 겸비한 스타다.

그러나 지난 시즌 플레이오프에서 끔찍한 야투 난조와 계속된 자유투 실패로 자신의 약점을 드러내며 팀 탈락의 원인으로 팬들과 언론의 비난을 받았다.

‘ESPN’ 등 현지 언론은 우승에 도전하는 필라델피아가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는 시몬스와 합의 혹은 트레이드가 빠르게 진행돼야 한다고 전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