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7경기 3골 4도움' 손흥민은 아스널에 꾸준히 강하다
등록 : 2021.09.27

[스포탈코리아] 토트넘 홋스퍼는 대패를 당했지만 손흥민의 아스널전 강세는 계속됐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 2021/2022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리그 3호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토트넘의 유일한 득점을 책임졌다. 0-3으로 무기력하게 끌려가던 후반 34분 문전으로 침투해 세르히오 레길론의 낮은 크로스를 오른발로 밀어넣었다. 손흥민은 지난달 29일 왓포드전에서 득점한 이후 한 달 만에 골을 다시 기록했다.

기분 좋은 득점에도 손흥민은 웃지 못했다. 토트넘은 전반에만 3골을 허용하면서 일찌감치 패색이 짙어졌다. 아스널의 빠른 공격을 전반부터 제어하지 못한 토트넘은 손흥민의 추격골에도 벌어진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손흥민만 유일한 위안거리였다. 손흥민은 풀리지 않던 상황에서도 침투와 세트피스로 공격력을 발휘했다. 만회골을 통해 아스널을 뚫어내면서 강한 면모도 이어갔다.

손흥민은 최근 아스널을 만나면 펄펄 난다. 영국 '스포팅라이프'에 따르면 손흥민은 이날 득점을 포함해 최근 아스널과 7번의 대결에서 3골 4도움을 올렸다. 지난해 치른 두 번의 북런던더비에서는 골과 도움을 매번 챙기는 원맨쇼를 보여줬다. 이번에도 일본 국가대표 수비수 토미야스 다케히로와 매치업으로 이목을 집중시킨 가운데 기회를 놓치지 않고 골로 연결하면서 아스널 킬러 명성만큼은 지켰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