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라모스, 레알과 끝났다... ‘동행 50일도 안 남아’
등록 : 2021.05.13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이 선수, 레알과 끝났다... ‘동행 50일도 안 남아’

이 선수, 레알과 끝났다... ‘동행 50일도 안 남아’
이 선수, 레알과 끝났다... ‘동행 50일도 안 남아’

세르히오 라모스(35)와 레알 마드리드의 동행이 사실상 끝났다.

스페인 마르카는 12일 “라모스와 레알의 재계약 협상이 좌초됐다”며 캡틴이 산티아고 베르나베우를 누비는 마지막 시즌이 될 거라 확신했다.

매체에 따르면 라모스는 2021년 6월 30일까지 계약돼있지만 아직 연장 소식이 없다. 갱신하지 않으면 시즌 후 마드리드를 떠난다. 이제 라모스의 마드리드 생활이 50일도 안 남았다.

합의점을 못 찾았다. 누누이 언급됐던 계약 기간과 금액적인 면이다. 라모스 측은 ‘레알이 2년 계약에 동의하면 10% 감봉의 새로운 조건’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그러나 레알 측은 ‘라모스가 고수해온 2년 계약을 동의하지 않기로 했다. 지난 1월 제안했던 1년 연장을 그대로 유지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라모스는 플로렌티노 페레스 회장과 두 차례 만남을 가졌다. 최근 두 번째 회담에서 ‘양 측이 결별에 긍정적’이었다는 전언. 양 측이 서로의 주장을 굽히지 않은 채 몇 주나 흘렀다.

앞서 다수 매체를 통해 보도됐듯 레알은 급할 게 없다. 매체 역시 “현재 레알이 라모스를 붙잡기 위한 압박감이 전보다 덜하다. 최근 수개월 동안 에데르 밀리탕, 나초 페르난데스의 상태가 좋았다. 다비드 알라바(바이에른 뮌헨)의 합류도 유력하다. 따라서 라파엘 바란이 계약 연장을 거부하지 않는 한 올여름 다른 중앙 수비수 획득에 움직일 가능성은 낮다”고 전망했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