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슈퍼컵 리뷰] 레알, 빌바오에 1-2 충격 패... 결승 불발
등록 : 2021.01.15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레알 마드리드가 아틀레틱 빌바오에 충격 패를 당했다.


레알은 15일 오전 5시(한국시간) 스페인 말라가 에스타디오 라 로살레다에서 열린 빌바오와 2020/2021 스페인 슈퍼컵에서 1-2로 패했다. 라울 가르시아에게 연거푸 실점 후 카림 벤제마가 만회골을 터트렸지만, 결과를 뒤집지 못했다.

4-3-3 포메이션을 가동한 레알은 아센시오, 벤제마, 아자르가 최전방을 책임졌다. 빌바오는 윌리암스와 가르시아 투톱으로 맞섰다.

선제골을 빌바오에서 나왔다. 전반 18분 레알 아크 오픈 플레이에서 가르시아가 오른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아냈다. 레알 오른쪽 수비로 나선 바스케스의 뼈아픈 실수가 실점으로 이어졌다. 일격을 당한 레알이 반격했지만, 연이은 슈팅이 빗맞거나 수비수에게 걸리며 무산됐다.

레알은 전반 31분 절호의 기회를 맞았지만, 아센시오의 슈팅은 정확도가 부족했다. 오히려 빌바오가 기회를 잡았다. 37분 박스 안에서 레알 바스케스의 반칙을 이끌어냈다. 1분 뒤 가르시아가 페널티킥으로 쐐기포를 터트렸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레알은 바란을 빼고 나초로 중앙 수비에 변화를 줬다. 공세를 올렸다. 후반 8분 세트피스에서 벤제마의 헤딩슛이 차단됐다. 17분과 24분 아센시오의 문전 슈팅이 연달아 골대를 강타하는 불운과 마주했다. 비니시우스, 발베르데를 교체 투입하며 반전을 꾀했다.

계속 두드리니 열렸다. 레알은 후반 28분 벤제마가 문전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만회골을 넣었다. 막판 맹공을 퍼부었다. 이에 빌바오는 후방에 자물쇠를 채우며 1골을 지켜냈다. 결승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오는 17일 FC바르셀로나와 우승컵을 놓고 맞붙는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