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득점 선두' 손흥민, 파워랭킹 1위 등극!...''EPL서 가장 뛰어난 선수'' (英 언론)
등록 : 2020.10.28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득점 선두로 올라선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영국 '데일리메일' 파워랭킹 1위로 등극했다.


손흥민은 지난 27일(한국시간) 영국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번리 원정에서 결승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또 다시 해리 케인과 호흡이 빛났다. 후반 30분 코너킥 상황에서 케인이 머리로 돌려놓은 공을 손흥민이 헤더로 마무리하며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리그 8호골을 기록하며 리그 득점 선두로 올라섰다. 또 다른 경쟁자인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은 지난 라운드 침묵하며 2위로 밀렸다.

그 결과 손흥민은 데일리메일이 선정하는 파워랭킹에서 1위로 등극했다. 지난 주 2위에서 한 단계 순위 상승한 것. 이 매체는 "토트넘에서 멈출 수 없는 남자 손흥민은 이번 시즌 EPL에서 8골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손흥민이 EPL에서 가장 뛰어난 선수라는 주장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은 없다. 케인과 비슷하게 토트넘이 경기를 할 때마다 손흥민이 득점할 거라는 믿음이 있는 것 같다"고 손흥민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2위는 손흥민의 동료 케인이 차지했다. 지난주보다 2계단 상승한 순위다. 이 매체는 "손흥민을 언급하지 않고는 케인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은 어려워졌다. 순위를 가르기 위해 두 선수를 불리해야 했고 슬프게도 케인은 최고의 자리에 오르지 못했다"고 전했다.

지난 주 1위 칼버트-르윈은 3위로 추락했다. 그 뒤를 패트릭 뱀포드(리즈 유나이티드), 대니 잉스(사우샘프턴), 사디오 마네(리버풀),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 마하일 안토니오(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윌프레드 자하(크리스탈 팰리스), 에두아르 멘디(첼시) 등이 이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