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모리뉴 감독 ''당분간 SON 볼 수 없다...햄스트링 부상''
등록 : 2020.09.28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부상으로 쓰러졌다.


토트넘 홋스퍼는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1-1 무승부를 거뒀다.

손흥민은 뉴캐슬전에서도 왼쪽 측면 공격으로 나섰다. 5경기 연속 선발 출전이었지만 지치지 않았다. 전반 25분 손흥민이 해리 케인에게 패스한 공이 다시 루카스 모우라에게 연결된 뒤 선제골로 이어졌다.

손흥민의 슈팅도 날카로웠다. 전반 30분 아크 정면에서 여유롭게 왼발로 감아 찬 슈팅이 골대 상단을 강타했다. 전반 41분에도 또 다시 골대를 때렸다.

그러나 최고의 컨디션을 보이던 손흥민은 후반 시작과 함께 스티븐 베르흐베인과 교체됐다. 갑작스러운 부상이었다. 경기 후 조세 모리뉴 감독은 "부상이다. 우리는 당분간 그를 보지 못한다. 햄스트링 부상이다"고 밝혔다.

한편, 손흥민이 빠진 토트넘은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킥 실점을 내주며 승리를 지키지 못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