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EPL 3R] ‘첫 승 절실’ 맨유, 래쉬포드-브루누 선봉 브라이튼전 선발 발표
등록 : 2020.09.26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올 시즌 리그 첫 경기에서 충격패를 당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반전을 위해 전력을 총동원한다.


맨유는 26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팔머에 위치한 아메리카 익스프레스 스타디움에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언과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발표한 맨유는 마르시알을 시작으로 래쉬포드, 브루누, 그린우드, 마티치, 포그바, 쇼, 린델로프, 완-비사카, 데 헤아를 선발 출전 시켰다.

맨유는 크리스탈 팰리스와 올 시즌 리그 첫 경기에서 1-3으로 패했고, 전력 우세와 홈 이점을 살리지 못했기에 충격은 컸다. 맨유는 이번 브라이튼 원정에서 승리로 반전을 꿈꾸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