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울산 김도훈 감독, 7월의 감독으로 선정
등록 : 2020.07.30

[스포탈코리아] 이은경 기자= 울산현대를 K리그1 선두로 이끌고 있는 김도훈 감독이 ‘신라스테이 7월의 감독’으로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김도훈 감독이 지난해 7월에 이어 올 시즌도 같은 달에 감독상을 받게 됐다”고 30일 밝혔다. 김도훈 감독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함께 소정의 신라스테이 숙박권을 부상으로 받는다.

김도훈 감독이 이끄는 울산은 7월에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4경기에서 모두 승리하며 선두 자리를 탈환했다.

울산은 7월의 첫 경기였던 10라운드 인천과의 홈경기에서 4-1 대승을 거두며 기분 좋은 시작을 알렸다. 이후 대구와 강원을 차례로 3-1, 1-0으로 꺾었다. 7월의 마지막 경기였던 13라운드 상주와의 원정 경기에서도 5-1 대승을 거뒀다.

울산은 11라운드 대구전 승리로 K리그1 선두를 탈환했고, 현재까지 1위를 달리고 있다. 올 시즌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는 울산은 전북과 함께 우승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다.

사진=프로축구연맹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