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전 세계가 손흥민 해병대 입소 주목… “SON이 군복무 한다”
등록 : 2020.04.03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은 역시 월드 클래스였다. 손흥민의 해병대 기초군사훈련을 입소를 전 세계 주요 언론들이 일제히 보도했다.


손흥민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프리미어리그가 중단하자 지난달 28일 구단 동의를 받고 귀국했다. 당초 재활 훈련을 위한 귀국으로 알려졌으나 실제는 기초군사훈련을 받기 위한 귀국이었다.

2일 관계자들에 따르면 손흥민은 오는 20일 제주도에 위치한 해병대 제9여단에 입소해 3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기로 했다.

손흥민은 지난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을 차지해 병역 특례를 얻었다. 병역법에 따라 4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예술체육요원 복무하게 된다. 또한 544시간의 봉사활동도 병행해야 한다.

다만 해병대 기초군사훈련은 3주다. 손흥민은 다음 시즌을 빠르게 대비하기 위해 해병대 입소를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의 입소 소식은 전 세계로 퍼졌다. 외신들은 해병대 기초군사훈련이 3주라는 것을 몰랐기에 4주 훈련으로 보도했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토트넘 스타인 손흥민이 코로나19로 리그가 중단하자 한국으로 돌아가 4주간의 군복무를 마치기로 했다”면서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중단이 연장 확정을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영국 ‘더 선’도 “손흥민이 시즌 지연으로 한국에서 4주간 군복무를 한다”며 “손흥민이 2018년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21개월의 군복무가 면제됐다. 하지만 4주로 단축된 복무를 해야 한다”고 했다.

스페인 ‘마르카’는 영국 언론의 보도를 인용하면서 “손흥민이 프리미어리그 중단의 공백기를 활용해 군복무를 추진한다”면서 “손흥민은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한국 정부로부터 군복무를 단축하는 허가를 받았다”고 상세하게 다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