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포토

[사진]표승주,'김호철 감독에게 첫 승 축하 악수'
등록 : 2022.01.15


[OSEN=인천, 민경훈 기자] 15일 오후 인천시 부평구 삼산월드체육관에서 2021-2022 도드람 V-리그 여자부 정규리그 프로배구 흥국생명과 IBK기업은행의 경기가 열렸다. 이 경기에서 IBK기업은행이 5세트 접전 끝에 세트스코어 3-2(21-25, 28-26, 25-19, 22-25, 15-12)로 승리했다. 최근 8연패에서 탈출하며 김호철 감독 부임 첫 승리를 따냈다.

표승주는 28득점으로 활약하며 연패탈출을 이끌었다. 산타나도 23득점을 기록하며 올 시즌 가장 좋은 활약을 해줬고 김희진은 22득점을 기록했다.


2연패에 빠진 흥국생명은 김해란이 V-리그 역사상 처음으로 1만 디그 고지를 밟았지만 팀 패배에 빛이 바랬다. 캣벨은 39득점으로 맹활약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경기를 마치며 IBK기업은행 김호철 감독이 김수지와 표승주에게 축하를 받고 있다. 2022.01.15 / rumi@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