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이달의 소녀 측 ''츄 학폭 내용, 명백한 허위…유포자 명예훼손 고소 준비''[공식]
등록 : 2021.02.23

[OSEN=김보라 기자] 걸그룹 이달의 소녀 측이 멤버 츄의 학교폭력 의혹에 대해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23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준비하고 있다”라고 알렸다.

이어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소속 아티스트의 실명을 거론하며 근거 없는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명예훼손에 해당하는 악의적인 글이 확인되고 있다”며 “증거 자료를 확보해 관련 유포자에 대해 강경 대응을 하겠다”고 예고했다. 

지난 22일 온라인 게시판을 통해 츄의 ‘학폭’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었다. 당사자 츄와 소속사 측은 사실무근임을 주장하며, 지속적인 허위 사실 유포에 법적으로 맞서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이달의 소녀는 2018년 8월 데뷔했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