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KPOP

'37세' 서인영, 센 언니 어디 갔어? 나이 잊은 청순 미모 [★SHOT!]
등록 : 2020.09.17

[OSEN=심언경 기자] 가수 서인영이 미모를 뽐냈다.

서인영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야 빨리 자라주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인영은 소파에 앉아 셀프 사진을 찍고 있다. 이때 서인영은 긴 생머리를 늘어뜨린 채 청순한 비주얼을 자랑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서인영은 과거 가요계 대표적인 '센 언니'로 꼽혔던 바. 나이가 들수록 이미지 변신을 꾀하는 서인영에 대중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서인영은 SBS Plus '내게 ON 트롯'에 출연했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서인영 인스타그램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