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조인성 ''아직 첫 촬영 안 한 '무빙', 내 색깔 어떻게 입힐 지 고민 중''
등록 : 2021.10.14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사진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사진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배우 류승룡과 조인성이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공개되는 '무빙' 속 캐릭터 싱크로율에 대해 언급했다.

14일 오후 국내 출시를 앞둔 디즈니 플러스의 APAC 콘텐츠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루크 강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총괄 사장, 제시카 캠-앤글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콘텐츠 및 개발 총괄이 참석했다. 뿐만 아니라 '무빙'의 박인제 감독, 강풀 작가, 류승룡, 한효주, 조인성이 함께 했다.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공개되는 '무빙'은 풀 작가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액션 히어로 스릴러로, 세 명의 10대들이 선천적 초능력을 발견하는 이야기를 그린 초대형 드라마다.

이날 류승룡은 "저는 아무리 맞아도 상처가 재생되는 인물을 맡아서 몸을 키우고 있다. 초반에 캐스팅 됐을 때 웹툰 사진과 제가 예전에 삭발 했을 때 사진을 감독님과 작가님한테 보내드렸더니 만족스러워 하시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조인성씨의 캐릭터가 카리스마 있고 귀엽고, 순박한 부분도 있다. 조인성씨가 싱크로율 잘 맞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조인성은 "선배님께서 제가 비슷하다고 말씀 해주셨는데 저는 아직 첫 촬영도 안했다. 어떻게 할지 잘 모르겠다. 대본을 보면서 비슷하게 또 나만이 가지고 있는 색깔을 잘 입혀볼까 고민 중이다. 촬영을 시작해봐야 알 수 있을 것 같다. 저는 미연(한효주 분)이가 참 잘 어울릴 것 같다. 최근에 촬영도 했고, 개인적으로 미연이가 어떻게 나올지 기대가 된다"라고 했다.

한편 디즈니 플러스는 오는 11월 12일 국내 론칭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