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영화

권율 '''두 율 라이크', 좋아하는 것 공유하는 곳..성실히 만들 것''
등록 : 2020.09.17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사진=권율 개인 유튜브 '두 율 라이크' 영상
/사진=권율 개인 유튜브 '두 율 라이크' 영상

배우 권율이 개인 유튜브 채널 '두 율 라이크'를 오픈해 대중들과 적극적인 소통에 나선 소감을 밝혔다.

권율은 지난 16일 개인 유튜브 채널 '두 율 라이크'를 개설과 동시에 첫 콘텐츠 공개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두 율 라이크'는 권율이 실제로 좋아하는 각종 스포츠를 다룸과 동시에 스포츠와 함께 일상을 보여주는 색다른 스포로그 형식으로 오픈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이에 부응하듯 권율은 첫 회에서 "인간 권율이 좋아하고, 재밌게 하고, 평소에 제가 사람들과 소통하는 모습을 정제 없이 담아보기 위해, 슴슴한 콘텐츠를 만들어 보려고 시작하게 됐다"라는 남다른 채널 오픈 소감을 전하며, 유튜버로서 본격적인 활약을 예고해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자칭타칭 스포츠 마니아인 권율이 스포츠 지식 입증을 위한 테스트를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권율은 자신만만하게 문제를 풀어나가기 시작했으나 어려운 문제에 맞닥뜨리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고 결국 원하는 점수에 도달하지 못한 채 시험을 마쳤다. 이에 권율은 김구라에게 전화를 연결해 자신이 맞추지 못했던 문제를 함께 풀며 문제의 난이도를 재검증, 점수가 낮은 이유를 문제 선별을 제대로 하지 못한 제작진의 탓으로 돌리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영상 말미 권율은 "제가 존경하고 당시에 열광했던 선수들을 찾아보고 싶다"라며 한 축구선수에 대한 단서를 제공해 다음 편에 대한 대중들의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권율은 유튜브 개인 채널 '두 율 라이크' 공개 이후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먼저 이렇게 저만의 콘텐츠를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가 있어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라며 첫 콘텐츠 오픈 소감을 전했다. 이어 "주변에서 '너무 재미있게 봤다. 스포츠를 좋아하는 사람들도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도 재미있게 볼 수 있는 콘텐츠가 생긴 것 같다'라는 많은 격려를 받았다"라며 지인들의 반응에 감사함을 표했다. 마지막으로 권율은 "제가 좋아하는 것들에 대해 많은 분들과 공유할 수 있는 공간을 성실히 만들어가려 한다"라는 각오를 전했다.

그간 권율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오며 섬세한 연기로 대체 불가한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카카오엠 디지털 드라마 '며느라기'에서 현실 남편의 모습을 보여주는 무구영 역으로 또 다른 캐릭터 변신을 예고, 연기자로서의 활발한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동시에 개인 유튜브 채널 '두 율 라이크'를 통해 작품에선 볼 수 없었던 권율의 취향과 이야기를 풀어나갈 것으로 보여 그가 유튜버로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주목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