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과음해서 될지 모르겠어'' 백아연X신용재, '음주'버스킹 ('캠핑짱') [종합]
등록 : 2022.09.27

[OSEN=최지연 기자] '배우는 캠핑짱' 백아연과 신용재가 버스킹을 하며 분위기를 띄웠다. 

26일 방송된 '배우는 캠핑짱'(이하 '캠핑짱')에서는 신용재와 백아연이 즉석 버스킹 공연을 벌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신승환은 캠핑장을 찾은 손님들의 이상형을 물었다. 이에 손님들은 이상형을 이야기하거나 앞선 연애의 아픔을 밝혔다. 이를 들은 백아연과 신용재는 각자 자신의 노래를 불렀다.

신용재는 "원래 낯을 가리는 성격이다. 그런데 편하게 대해줘서 과음을 했다. 노래가 잘 될지 모르겠다. 그래도 해본다"고 전했다. 

첫 곡은 백아연의 '쏘쏘'였다. 이 곡은 이별을 겪고 나면 다시 사랑하기가 쉽지 않은 마음을 담은 곡이라고. 버스킹을 즐기던 관객들은 백아연의 음색에 감탄했다. 

'배우는 캠핑짱' 방송화면

‘쏘쏘’의 공감 가는 노랫말과 쉬운 멜로디에 손님들은 '떼창'을 이어갔다. 이어 신용재는 "사랑을 하고 있어서 그런지 사랑 노래가 잘 나온다. '사계'를 불러들이겠다"며 자신의 곡을 열창했다.

이에 신승환과 홍종현은 눈을 지그시 감거나 입을 틀어막는 등 감탄했다. 이후 백아연과 신용재는 '이럴 거면 그러지 말지'를 함께 부르며 즉석 케미를 선보였다.

특히 신용재는 백아연의 노래에 랩 파트를 감미롭게 불러 시선을 사로잡았다. 노래가 끝난 뒤 박성웅은 다시 한 번 가수들에게 박수를 부탁한 뒤 "가 빨리"라며 손님들을 해산시켜 웃음을 자아냈다.

/ walktalkunique@osen.co.kr

[사진] '배우는 캠핑짱' 방송화면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