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바퀴달린 집3' 성동일X김희원, '막내 합류' 공명에 합격점→이하늬와 찐친 케미 [Oh!쎈 종합]
등록 : 2021.10.15

[사진]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 방송화면 캡쳐
[OSEN=정다은 기자] '바퀴 달린 집3' 새 막내로 배우 공명이 합류한 가운데 이하늬와 찐남매 케미를 선보였다. 

14일 첫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연출: 강궁, 김효연)에서는 새 막내로 공명이 합류했으며 이하늬를 초대해 화기애애한 하루를 보냈다. 

특히 새 막내로 합류한 공명에 대해 성동일은 "서글서글 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김희원은 “아직 합격한 거 아니다. 오디션 봐야 해”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성동일은 “게스트가 오면 움직이게 하면 안된다는 게 우리 가훈”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공명은 김희원과의 인연을 전했다. 그는 “(판소리 복서) 시사회 때 뵙고 인사드렸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혜리 때문에 갔었다"고 말하자 성동일은 “내 딸이랑 어떻게 아냐”고 말했다. '응답하라 1988'에서의 인연을 드러낸 것.

이에 공명은 “드라마를  함께 찍었다”고 전했다. 이번에 성동일은 “그럼 혜리가 얘기한 게 너였나?”라고 말해 공명을 당황시켰다. 옆에 있던 김희원은 “사귄다는 거?”라고 물으면서도 아니라고 전했다. 

[사진]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 방송화면 캡쳐

성동일과 김희원은 막내 공명을 위해 첫 식사를 준비했다. 도토리묵무침이었다. 공명은 잘 먹는 모습을 보여 성동일을 기쁘게 했다. 그는 공명에게 “먹으면서 설거지를 한다”고 말했다. 

이어서 공명은 오늘 손님으로 초대한 이하늬에게 전화를 걸었다. 성동일과 김희원은 이렇게 차려입은 건 처음이라고 말했다. 공명은 이하늬에 대해 “털털하신 성격이다. 제가 있는 줄 모르고 옷을 갈아입고 그러신다”고 말했다.

이하늬는 전화를 받자마자 “명명쓰~”라며 반가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이하늬는 필요한 게 없냐고 물었다. 이에 성동일은 “돌잔치 이후로 필요한 건 돈밖에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 방송화면 캡쳐

곧 이하늬가 도착했다. 공명은 이하늬에게 달려갔다. 두 사람은 포옹을 하며 반가워했다. 또 공명은 이하늬에게 “더 예뻐졌다”고 말했으며 이하늬는 “화장했잖아”라고 답하며 웃었다.

그러면서 '바퀴달린집'과 풍광을 보며 “작살이네요 여기. 선배님 진짜 아무 것도 안해도 되겠다”라고 말했다.  토크를 하던 네 사람은 차를 타고 한 굴에 도착했다.

그리고 어된장부터 젓갈까지. 보쌈과 먹기 위한 토굴 젓갈을 시식했다. 이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번엔 전통시장으로 향했다. 장 보고 돌아온 네 사람 앞에 한 남자가 도착했다. 성동일의 지인인 것. 

성동일은 영동이 버섯으로 유명하다며 지인은 초대했다. 그러면서 햇송이가 구하기 어렵고 귀하다고 말했다. 김희원은 성동일이 지인과 대화를 나누는 사이 이하늬와 공명에게 향했다.

이하늬는 "가서 얘기 나누시라"며 배려했다. 하지만 김희원은 "나도 모르는 분이시다. 왜 오갈 데 없게 만드냐"고 말해 이하늬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 

/ddanei57@osen.co.kr

[사진] tvN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3'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