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서유리, ♥
등록 : 2021.05.05

[OSEN=강서정 기자] 방송인 서유리가 남편 최병길에게 명품 폰케이스를 선물받은 걸 자랑했다가 사과했다.

서유리는 지난 4일 자신의 SNS에 “남편이 사준 에르메스 폰케이스. 새 갤럭시랑 찰떡이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명품 폰케이스와 해당 브랜드의 오렌지 케이스가 놓여있다. 서유리는 자신의 새 휴대폰을 선물받은 폰케이스에 넣고 자랑하고 있는 모습.

그런데 일부 네티즌이 서유리의 해당 게시물에 대해 “너무 과시하는 거 아니냐”는 반응을 보였고 결국 서유리는 “죄송합니다. 기념일 선물받은게 이런 파장을”이라고 사과했다.

한편 서유리는 2019년 최병길 PD와 열애 4개월 만에 결혼식을 올렸다. /kangsj@osen.co.kr

[사진] 서유리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