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

'한다' 이상이, 이초희와 남산데이트.. 눈에서 하트 뿅뿅 ''예쁘네''
등록 : 2020.05.23
[스타뉴스 이주영 인턴기자]
/사진=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화면 캡처
/사진=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화면 캡처


이상이가 이초희의 새로운 모습에 훅 반해버렸다.

23일 방송된 KBS 2TV 주말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윤재석(이상이 분)과 송다희(이초희)의 남산 데이트가 공개됐다.

앞서 윤재석은 엄마의 맞선 요구에 송다희에게 가짜 여친 역할을 부탁했다. 거절하던 송다희는 마음이 약해져 평소와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잔뜩 꾸미고 등장했다. 송다희는 맞선녀와 만나 송다희는 애교 섞인 말투로 "사실 오빠가 터키 갔을 때 살짝 위기가 있긴 했어요. 근데, 오빠 없이는 못살겠더라고요"라고 말하며 윤재석의 볼을 찌르는 등 제대로 여친 역할을 수행했다. 송다희는 윤규진의 손에 깍지까지 끼며 설렘을 더했다.

이들은 이어 남산으로 데이트를 떠났다. 남산을 처음 와본다는 송다희에게 윤재석은 "실컷 봐요 오늘"이라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흐드러진 자물쇠를 보며 송다희가 "여기 커플 다 다녀갔나봐요, 나는 언제 남자랑 이런거 걸어보나"라 말하자 윤재석은 "저랑 하면 되죠. 다행스럽게도 저도 남자잖아요"라며 웃어보였다.

윤재석은 이어 송다희의 찍사에 나섰다. 한참 열심히 송다희의 사진을 찍은 그는 혼자 사진 속 송다희를 확대하며 마음 속으로 "예쁘네"라 생각해버렸다. 이에 이어진 윤재석의 사랑에 빠진 표정은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설레이게 했다.

윤재석은 홀로 화장실에서 송다희의 사진을 보며 "예뻐. 또 예뻐. 근데 이건 감정이 아니야. 내가 연애를 오래 굶어서 테스토스테론이 활성화 되는거지"라 스스로를 정당화해 웃음을 안겼다.




이주영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