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애 생겼니?” 김승수♥김소은… 동거허락→둘째 사위로 인정 ‘깜짝’ (‘삼남매가 용감하게’) [Oh!쎈 리뷰]
등록 : 2023.03.19

[OSEN=박근희 기자] '삼남매가 용감하게’ 김승수와 김소은이 동거 허락을 받았다. 

19일 전파를 탄 KBS2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김소림(김소은 분)의 집을 찾은 신무영(김승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나은주(정수영 분)는 장세란(장미희 분)을 찾았다. 무슨 일이냐며 자초지종을 묻는 나은주에게 장세란은 “영식이(민성욱 분)가 촬영장에 커피차를 보냈어. 한참을 난리를 피우다가 영식이가 되돌아가는데 세트장 가벽에 붙어있던 큰 간판이 떨어지는 바람에 상준이(임주환 분)가 영식이를 구하려고 막아서다가 그만”이라며 눈물을 보였다.

신무영은 김소림의 집을 찾아서 같이 지내겠다고 이야기를 했다. 유정숙 (이경진 분)은 “애 생겼니?”라고 물었고, 신무영은 “아닙니다. 절대 그런일 없습니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유정숙은 “그렇게 같이 있고 싶으면 여기서 같이 지내”라고 답했다. 신무영은 “만약을 대비해서 편한옷 준비해왔습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음날 아침 유정숙은 신무영, 김소림의 동거를 허락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건우(이유진 분)와 장현정(왕빛나 분)은 둘째 사위라며 환호하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삼남매가 용감하게'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