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옥문아' 이승철, 박보검 칭찬→박찬욱과 인연까지 '입담 폭발'[★밤TView]
등록 : 2021.05.05
[스타뉴스 이경호 기자]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이승철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사진=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화면 캡처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이승철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사진=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 화면 캡처
'발라드의 황제' 이승철이 예능 입담을 뽐내며 웃음을 선사했다.


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발라드의 황제' 이승철이 게스트로 출연해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과 퀴즈 풀이에 나섰다.

이날 이승철은 오프닝부터 '예능 입담'을 뽐내며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트레이드 마크 '선글라스' 착용에 대해 "심사할 때만"이라고 털어놓았다.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냉정하게 심사를 해야 되기 때문에 흔들리는 눈빛을 감추기 위해 선글라스를 착용하는 게 이유였다.

뿐만 아니라 콜라보레이션을 한 이찬혁과 음악작업 비하인드를 털어놓았다. 여기에 과거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함께 출연한 박보검을 두고 "완벽하다"고 칭찬했다. 더불어 김숙이 "콜라보 하고 싶은 후배는?"이라고 묻자 "아이유, RM(방탄소년단)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정형돈이 자신들은 언급하지 않은 것에 불만을 드러내자 "후배도 급이 있다"고 일침을 가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승철의 입담 폭발은 계속됐다. 그는 '남편이 아내에게 듣기 싫은 잔소리 1위는?'이라는 퀴즈를 단번에 말했다. 정답은 '아내가 애교를 부리며 '여보'라고 할 때'였다. 정답을 맞힌 이승철은 "(아내가) 제일 무서운 게 애교로 '여보'라고 할 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승철은 딸의 다재다능함을 언급했다. 그는 "우리 아이는 여러가지를 즐기면서 잘한다. 뭔가 하나를 특별나게 잘 하는 거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수학 올림피아드 만점'이라는 말이 나오자 "저거 좀(공부)하면 맞아요"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나도 이번에 알았어"라면서 공부 쪽에는 자신이 관심이 없는 것을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이승철은 퀴즈 풀이 중 과거 박찬욱 감독과 인연에 대해 언급했다. 박찬욱 감독이 신인 시절 메가폰을 잡은 영화 '달은... 해가 꾸는 꿈'의 주연이었다고. 이승철은 아쉬운 게 있었다며 "후시를 저를 안 쓰고 성우를 썼다"고 털어놓았다. 이 뿐만 아니라 영화가 하루 흥행하고, 다음 날 망했다면서 학생들의 개학일로 인해 영화가 흥행하지 못함을 알려 웃음을 선사했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퀴즈 풀이를 이어가던 이승철은 '이영자의 맛집 구별법 사인' 문제가 나자, 자신의 히트곡 가사를 응용한 '이런 맛집 또 없습니다'를 사인에 담는다고 했다.

새침한 등장, 소심함을 강조했던 이승철은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유쾌한 '예능 입담'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방송을 마치면서 재방문 의사를 전하면서, 이문세의 출연을 요청하는 김용만의 부탁에 "문세 형, 강원도에서 이제 좀 나오셔야죠"라고 말해 마지막까지 웃음을 안겼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