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황희찬, 김민재·김진수 부러웠나..“이상형=귀여운 女..나도 아빠되고 싶다” (‘한국인의 식판’)
등록 : 2023.03.31

[OSEN=김채연 기자] 월드컵 16강 주역 황희찬이 어머니 앞에서 이상형과 결혼 계획에 대해 깜짝 고백한다.

오는 4월 1일 방송되는 JTBC ‘한국인의 식판’에서는 월드컵 16강의 주역 황희찬 선수가 어머니와 함께 K-급식을 체험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황희찬의 이상형과 함께 자녀 계획까지 공개된다고 해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울버햄튼FC 가족들에게 한식을 소개하기 위해 이연복, 홍진경, 허경환, 남창희, 몬스타엑스 주헌, 김민지 영양사 등 급식군단을 영국으로 소환한 황희찬은 방송 최초로 어머니와 함께 급식실을 찾는다. “이연복 셰프님의 팬이라서 왔다”는 황희찬의 어머니는 월드컵 16강 진출을 결정지었던 아들의 골을 현장에서 직접 지켜본 소감과 함께 축구밖에 몰랐던 아들을 프리미어리그 선수로 키운 교육 비결까지 털어놓는다.

이와 함께 황희찬의 결혼과 자녀 계획도 밝혀진다. “경기장에 아이들을 안고 오는 선수들이 부러웠다”던 황희찬은 “나도 아빠가 되고 싶다”며 결혼에 대한 로망을 드러낸다. 특히 현명한 며느리를 원하는 어머니와 달리 “귀여운 여자가 좋다”며 상반된 이상형을 고백해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

한편, 갈비찜, 소고기뭇국, 고추장닭다리구이, 겉절이, 달걀말이 등 급식군단의 급식을 맛본 황희찬은 어머니와 함께 양념을 분석하는 등 ‘황장금’으로서의 면모를 뽐낸다. 

과연 영국에서 첫 K-급식을 선보인 급식팀은 황희찬과 울버햄튼FC 외국인 선수들을 만족시킬 수 있을지 4월 1일 오후 7시 10 JTBC ‘한국인의 식판’에서 방송된다. /cykim@osen.co.kr

[사진] JTBC ‘한국인의 식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