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마녀의 게임' 반효정X이현석 대화 공개 ''가짜 손자 밝혀야''[별별TV]
등록 : 2023.03.27
[스타뉴스 이지현 기자]
/사진='마녀의 게임' 방송 화면
/사진='마녀의 게임' 방송 화면
[이지현 스타뉴스 인턴 기자] '마녀의 게임' 반효정과 이현석의 대화가 언론에 공개됐다.


27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에서는 마현덕(반효정 분)과 유인하(이현석 분)의 대화가 언론에 공개돼 강지호(오창석 분)이 위기에 빠지는 장면이 그려졌다.

강지호는 방송에서 마현덕 회장과 유인하의 대화가 나오는 뉴스를 보게 됐다. 뉴스에서 앵커는 "마현덕 회장님이 살아계실 때 요양원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하려다 불발된 적이 있었습니다. 현장에서 마현덕 회장과 한강캐피털 유인하 대표와의 대화를 촬영했습니다"라고 말하며 영상을 보여줬다.

영상 속 마현덕 회장은 유인하에게 "기자회견을 해야 되는데. 유지호가 내 가짜 손자라고 강지호라고 밝혀야 하는데"라고 말했다. 이에 유인하는 "나중에요. 기자회견 말고도 다른 방법 있어요"라고 말했지만 마현덕은 "내 정신이 온전할 때 진실을 밝혀야지"라고 말했다.

이에 강지호는 절망했고, 이 방송을 본 주세영(한지완 분)은 "진짜 웃긴다. 재밌어. 내 계획대로 잘 돼가고 있네"라고 말했다.

이어 해당 방송국의 본부장과 기자를 초대한 주세영은 "뚝심 있게 밀고 나가세요. 어떤 외압이 들어와도 방송 꼭 하시라고요"라고 말했다. 이후 주세영은 방으로 돌아와 "왜 날 건드려. 입양 무효 소송? 이따위 걸로 날 끌어내릴 수 있을 것 같아? 세상에서 자기가 제일 똑똑한 줄 알지. 네가 걸으면 난 뛰고 네가 뛰면 난 날아"라고 말해 이 모든 것이 주세영의 계획이었음이 드러났다.

이지현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지현 기자 star@mtstarnews.com



ⓒ 스타뉴스 & 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