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돌싱포맨' 이미도, 오디션서 한채아 이긴 사연 ''진짜 조선 미녀'' [★밤TView]
등록 : 2023.03.22
[스타뉴스 이빛나리 기자]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이빛나리 스타뉴스 인턴 기자] 배우 이미도가 조선시대 공주를 검색하면 자신의 얼굴과 비슷하다고 주장했다.


21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드라마 '꽃선비 열애사'에 출연 중인 인교진, 한채아, 이미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미도는 "'나는 왕이로소이다'에서 세자빈 역할을 했던 적이 있다"며 "저 멀리서 궁녀들 데리고 세자빈이 당당하게 들어오는데 클로즈업되는 순간 관객들이 웃었다"고 말했다. 이에 MC 임원희가 "여왕스럽고 그런 것만 보다 진짜 조선 미녀가 나오니까"라며 말을 더듬었다.

한채아는 "오래된 영화 아니냐. 나도 그 영화 오디션을 봤는데"라고 말해 이미도가 깜짝 놀랐다. 이미도는 한채아에 "근데 네가 떨어지고 내가 된 거냐"라고 물었다. 한채아는 "그런 것 같다"고 답했다. 이미도는 "처음 듣는 이야기다. 너 이겼다고 얘기하고 다녀도 되냐. 내 연기 인생의 최대 업적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이미도는 "내가 오디션장에서 거짓말을 했다"고 고백했다. 이미도는 "저 스스로가 설득되더라. 조선시대 미녀는 나 같은 얼굴이다. 실제로 전주 이씨다. 감독님한테 가서 '조선시대가 이어졌으면 전 실제로 공주다'라고 얘기하면서 '지금 조선시대 공주 검색하면 저랑 똑같이 생겼다'고 했다"고 말해 모두가 폭소했다.

이후 MC 이상민은 이미도에 "세자빈과 유모 연기가 어떻게 다르냐"고 물었다. 이미도는 "지금은 노비 역할 하다 보니까 저를 놓게 된다. 약간 얼굴이 좀 삐뚤어지더라. 가끔 마사지도 받고 맞춰주고 하는데 노비라고 내려놓으니까"라고 설명했다.

이상민은 이미도에 "둘 중의 하나를 맡게 되면 뭘 선택할 거냐"라고 물었다. 이미도는 "저는 객주에 조선 최고의 미녀"라며 현재 한채아가 맡고 있는 역할을 언급했다. 이미도는 "옷도 너무 예쁘고 화려하고 아름답다"고 전했다. 한채아는 "신분이 높을수록 가채가 화려하다"고 설명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빛나리 기자 star@mtstarnews.com



ⓒ 스타뉴스 & 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