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돌싱포맨' 인교진 ''결혼 전 왕·실장 역할, 결혼 후엔 바보''[별별TV]
등록 : 2023.03.22
[스타뉴스 이빛나리 기자]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화면
[이빛나리 스타뉴스 인턴 기자] 배우 인교진이 결혼 후 역할이 달라졌다고 전했다.


21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SBS 드라마 '꽃선비 열애사'에 출연 중인 인교진, 한채아, 이미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이상민은 인교진, 한채아, 이미도에 "이분들이 각종 신분을 다 겪었다. 인교진 씨는 사극계 몰락의 아이콘이라고 '구암 허준'에서 기품 있는 왕을 하다가 드라마 '나의 나라'에서 천민 시체 꿰매는 염장이로 추락했다"고 설명했다.

인교진은 "결혼 전 왕, 실장, 대표 이런 걸 많이 했다. 결혼하고는 이 썩은 염장이나 바보 역할을 한다"고 답했다.

이에 MC 탁재훈이 "그게 결혼 때문에 그렇다고 생각하시냐. 그렇게 얘기하면 와이프가 뭐가 되냐"고 말했다. 인교진은 탁재훈의 말에 당황해 "여기가 이런 곳이구나?"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이빛나리 기자 star@mtstarnews.com



ⓒ 스타뉴스 & 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