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美 136kg 모델 ''기네스 팰트로, 사골국+채소만 먹는다고? 정상 아냐''
등록 : 2023.03.19
[스타뉴스 김노을 기자]
테스 홀리데이(왼쪽), 기네스 팰트로 /사진=인스타그램
테스 홀리데이(왼쪽), 기네스 팰트로 /사진=인스타그램
[김노을 스타뉴스 기자] 미국 출신 유명 플러스 사이즈 모델 테스 홀리데이가 할리우드 배우 기네스 팰트로의 식습관을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홀리데이는 17일(현지 시각) 틱톡에서 "사골국물은 정당한 식사가 아니다. 팰트로처럼 먹는 것이 적절하다는 생각이 다른 세대 젊은이들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말했다.

홀리데이는 "탄수화물은 악마가 아니다. 지방은 나쁘지 않다. 채소만 먹으며 하루를 마무리한다니. 사람들은 뚱뚱해지는 것을 너무 두려워 하기 때문에 계속해서 팰트로에게 방송 시간, 플랫폼을 주고 조언도 해주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몇 년 전 크고 화려한 한 행사에서 핼트로를 봤다"며 "그때 저녁으로 코스 요리가 준비됐는데 팰트로는 작은 방에서 나탈리 포트만, 캐서린 오하라 등 절친 몇 명으로 구성된 식탁에서 피자를 먹을 것이라고 모두에게 큰 소리를 치더라. 그건 치즈가 없는 콜리플라워 크러스트 피자였고, 정상이 아니다"고 거듭 팰트로의 식단을 저격했다.

한편 홀리데이는 2018년 패션 잡지 '코스모폴리탄' 영국판 표지를 장식한 모델로, 당시 몸무게는 136kg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