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용감한 형사들2', 퇴근길에 사라진 여성들..내막은?
등록 : 2023.02.09
[스타뉴스 김수진 기자]
'용감한 형사들2', 퇴근길에 사라진 여성들..내막은?


'용감한 형사들2'가 '귀갓길 공포증'을 유발한 사건을 다룬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용감한 형사들2'(연출 이지선) 16회에는 조상현, 권오룡 형사와 전성민, 유동현 형사가 출연해 직접 파헤치고 해결한 수사 일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2007년 8월, 20대 여성 2명의 부모가 각각 용산경찰서를 찾아오면서 사건이 시작된다. 직장동료인 두 여성이 같이 퇴근한 후 연락이 두절됐다고 실종 신고가 접수됐다.

형사들은 실종 당일 새벽, 한 편의점에서 여성이 현금 100만 원을 인출한 기록을 찾는다. 하지만 해당 CCTV를 확인한 결과, 돈을 인출한 이는 실종된 여성들이 아니라 남자임을 확인한다.

형사들은 남자의 행방을 추적한다.

그러던 와중 실종된 여성들이 변사체로 발견됐다. 실종사건은 살인사건으로 전환되고, 수사는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게 된다.

제작진은 "형사들은 범인 검거 직후, 그들의 살인 계획이 멈출 생각이 없었다는 걸 알고 충격에 빠진다. MC들의 분노를 일으킨 범인의 정체와 목적이 10일 방송에서 공개된다"고 전했다.

'용감한 형사들2'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되며, 넷플릭스, 티빙, 웨이브 등 OTT에서도 공개된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