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의욕 활활' 김정현, 노래까지 도전..'꼭두' OST 비하인드
등록 : 2023.02.07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
/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

배우 김정현이 연기에 이어 노래까지 도전했다.

7일,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 측은 MBC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극본 강이헌, 허준우/ 연출 백수찬, 김지훈/ 제작 피플스토리컴퍼니, 스토리티비)에서 이 세상 존재가 아닌 꼭두 역과 의사 도진우 역을 맡은 김정현의 OST 녹음실 비하인드 컷을 여러 장 공개했다.

김정현은 지난 3일 발매된 '꼭두의 계절' OST의 첫 주자로 나섰다. 2021년 tvN '철인왕후' OST '첫눈처럼' 이후 두 번째 도전인 것. 그가 부른 '난 말야'는 피아노 선율과 어쿠스틱한 기타, 서정적인 스트링 편곡이 조화로운 발라드로 덤덤하면서도 힘 있는 김정현의 목소리와 한데 어우러져 극의 애절한 분위기를 잘 표현하는 곡이다. 곡 발매 후 국내외 많은 팬들은 "보물 같은 목소리", "노래하는 목소리도 매력 있다", "무한 재생 중"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공개된 사진 속 김정현은 내추럴한 헤어스타일에 캐주얼한 니트로 편안한 무드를 자아낸다. 그는 헤드폰을 쓰고 가사에 깊이 집중하고 있어 연기뿐만 아니라 가창까지 열정을 다하는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또한 김정현은 뛰어난 감정 몰입과 감미로운 목소리, 안정적인 가창력으로 곡의 완성도를 높여 현장 스태프들의 극찬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김정현은 '꼭두의 계절'을 통해 인정할 수밖에 없는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그는 냉철하고 이성적인 인간 도진우와 자유분방한 사신 꼭두를 넘나들며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고 있는 것. 목소리, 표정, 텐션까지 모두 다른 두 캐릭터를 디테일하게 표현,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이에 앞으로 김정현이 '꼭두의 계절'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모인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