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김희애 아들, 알고 보니 이민호x이병헌 아역?..전진서 뽀시래기 과거
등록 : 2023.02.07

[OSEN=박소영 기자] 배우 전진서가 ‘톱스타 아역’으로 활약했던 과거 이력이 조명되고 있다.

JTBC ‘부부의 세계’ 속 김희애 아들, 이준영 역으로 눈도장을 찍은 전진서가 소속사 엔터세븐과 전속 계약을 맺고 열일을 앞두고 있다. 바쁜 활동이 기대되는 가운데, 배우 이병헌과 이민호, 주지훈 등 톱스타들의 아역으로 활약했던 전진서의 출연작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전진서는 2012년 MBC ‘그대 없인 못살아’에서 아역으로 데뷔, 이후 SBS ‘상속자들’과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는 이민호 아역을, tvN ‘미스터 션샤인’은 이병헌의 아역, KBS2 ‘조선로코 - 녹두전’에서 강태오 아역을 맡아 굵직한 작품을 통해 대중에 얼굴을 알렸다.

특히 ‘미스터 션샤인’은 전진서가 크게 주목받은 작품으로, 현재까지도 드라마 팬들에게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고 있다. 전진서는 ‘미스터 션샤인’에서 댕기 머리를 자르고, 군인이 되기로 결심하는 유진 초이의 청소년기를 극적으로 표현, 눈에 띄는 비주얼과 연기력으로 많은 분량이 아님에도 단숨에 좌중을 압도했다.

이병헌과 이민호, 강태오 아역 외에도 전진서는 SBS ‘가면’에서 주지훈 아역과 ‘별에서 온 그대’에서는 안재현 아역으로도 활동하며, 당대 최고의 스타들과 호흡하는 아역 배우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여기에 전진서는 2020년 최고의 화제작 JTBC ‘부부의 세계’에서는 가정사에 상처받아 방황하는 이준영 캐릭터를 섬세하게 표현해 탄탄한 연기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더불어 전진서는 2020년 웹드라마 ‘인어공주 속 돌고래’ 주연에 낙점, 아역을 넘어 극을 리드하는 역할을 탁월하게 소화했다. 전진서가 지난 10년간의 연기 경력을 바탕으로 어떠한 작품을 통해 새 챕터를 열지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전진서는 최근 배우 이지훈, 강나언이 소속된 엔터세븐과 전속 계약을 체결, 필모그래피를 꾸준히 쌓아가며 활동 반경을 넓힐 예정이다.

/comet568@osen.co.kr

[사진] 엔터세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