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피지컬:100' PD ''직관적 표현 중점..정서·문화적 문제 피해''
등록 : 2023.02.07
[스타뉴스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안윤지 기자]
장호기 PD /사진제공=넷플릭스
장호기 PD /사진제공=넷플릭스
'피지컬:100' 장호기 PD가 편집 과정에 있어서 주안점을 밝혔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피지컬:100'은 7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장기호 PD는 "지상파의 위기를 말하는 것처럼 내부 조직원이기에 돌파구가 필요했다. 이런 기회가 돼 MBC라고 해서 TV에만 내야 하는 건 아닌가란 생각을 갖고 도전했다. 사실 기본적인 요구가 높다. 하지만 이런 경험이 제작자로서 충분한 기회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사실 '추성훈 선수 설명이 필요해?' 싶지만 필요하다. 자막이 '외국인들에게 어떻게 표현되어야 하나' 싶었다. 정서적, 문화적으로 문제 되는 걸 피했다. 백그라운드는 제하고 최대한 직관적으로 표현하고자 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많은 시청자가 봤을 때 따라가기 어려우면 안 된다고 생각했다. 제작진분들이 다 서바이벌을 많이 했던 분이라 자막에 대한 의존도가 높았다. 고속 촬영이나 특수 촬영을 많이 했다. 반복이 되더라도 다른 각도로 촬영하고자 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피지컬:100'은 가장 강력한 피지컬을 가진 최고의 '몸'을 찾기 위해, 최강 피지컬이라 자부하는 100인이 벌이는 극강의 서바이벌 게임 예능이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