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슈퍼주니어, 5년 만에 남미 투어 개최..오늘(7일) 칠레서 첫 포문
등록 : 2023.02.07

[OSEN=지민경 기자] 'K-POP 레전드' 슈퍼주니어가 남미에서 'SUPER SHOW 9 : ROAD'의 열기를 이어간다.

슈퍼주니어는 7일(이하 현지시간)부터 15일까지 남미 4개 도시에서 'SUPER JUNIOR WORLD TOUR - SUPER SHOW 9 : ROAD'(슈퍼주니어 월드투어 - 슈퍼쇼 9 : 로드)를 개최하고 현지 팬들을 만난다.

앞서 공개된 포스터 이미지에 따르면, 슈퍼주니어의 남미 단독 콘서트는 7일 칠레 산티아고, 9일 브라질 상파울루, 11일 페루 리마, 14일과 15일 멕시코 멕시코시티에서 각각 진행된다.

'SUPER SHOW 9 : ROAD'는 슈퍼주니어가 3년여 만에 선보이는 월드투어로, 지난해 7월 서울에서 시작해 방콕·싱가포르·자카르타·쿠알라룸푸르·홍콩·대만·마닐라에서 성황리에 펼쳐져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새해에도 남미를 시작으로 'SUPER SHOW 9 : ROAD'의 여정이 이어질 예정이다.

특히 남미에서 열리는 'SUPER SHOW'는 지난 2018년 4월 열린 'SUPER SHOW 7' 이후 5년여 만이다. 슈퍼주니어는 5년 만에 만나는 남미 팬들을 위해 웰메이드 무대를 준비했다는 후문이다.

슈퍼주니어는 지난해 'SUPER SHOW 9 : ROAD' 공연을 비롯해 스페셜 싱글과 정규 11집 Vol.1, Vol.2를 발매하며 활발한 단체 활동을 전개했다. 이를 통해 슈퍼주니어의 대표 브랜드 콘서트 'SUPER SHOW'는 아홉 번째 시즌을 맞아 'Callin''(콜린), 'Mango'(망고), 'Celebrate'(셀러브레이트)를 비롯한 다양한 신곡 무대로 더욱 특별하게 꾸며지고 있다.

새해에도 계속되는 슈퍼주니어의 'SUPER SHOW 9 : ROAD'가 전 세계 음악 팬들에게 또 어떤 감동과 전율을 선사할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슈퍼주니어의 'SUPER SHOW 9 : ROAD' 남미 공연은 7일 칠레 산티아고를 시작으로 브라질 상파울루, 페루 리마, 멕시코 멕시코시티 등 4개 도시에서 진행된다. /mk3244@osen.co.kr

[사진] Label SJ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