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한혜진, 친구 없이 못 사는 남친 “솔직히 스트레스 받는다”(‘연참’)
등록 : 2023.02.07

[OSEN=강서정 기자] 고민녀가 남자친구의 지나친 우정 때문에 괴로워한다. 

7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162회에서는 1세 연상 남자친구와 1년째 연애 중인 고민녀의 사연이 공개된다. 

정 많고 사람 좋은 남자친구에게는 평생 함께해온 3명의 친구들이 있다. 하지만 군대까지 동반 입대할 만큼 끈끈한 우정을 자랑하는 그들의 우정은 조금 지나쳐 보일 때도 있다고. 

고민녀와 여행을 가기로 한 날, 친구가 여자친구와 헤어지자 남자친구는 친구의 멘탈 케어를 위해 고민녀와의 여행을 바로 취소하는 등 고민녀보다 친구를 위하는 모습을 보인다. 

또한 친구가 하는 포차에 놀러 가 싸움이 붙자 남자친구는 친구를 대신해서 싸움에 나선다. 경찰서까지 가게 되는 상황에서 남자친구는 친구가 경찰서에 가면 영업을 하지 못 하기 때문에 회사원인 자신이 경찰서에 가겠다고 주장, 한혜진은 "나는 솔직히 스트레스받을 것 같다"는 반응을 보인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남자친구의 행동 중 이해되지 않는 것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주우재는 친구가 이별했는데 남자친구가 고민녀와 여행을 취소한 것을 꼽으며 "두 가지 일에 어떤 연결 관계가 있는지 이해가 안 간다"라고 말한다. 김숙은 "저런 무리들 많지 않나. 저기서 1명 빠지면 의리 없는 취급받는다"라고 설명한다.  

이후 고민녀는 집 문제가 생겨 남자친구 집에서 몇 주 신세 질 일이 생기는데, 어느 날 밤 문 여는 소리에 깜짝 놀라 잠에서 깨고 만다. 낯선 여자가 방에 들어오는 모습을 보고 고민녀는 경악하고 말았다는 후문이다. /kangsj@osen.co.kr

[사진] KBS Joy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