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돈 나한테 있어''…송지효, 알뜰 살림꾼 면모 자랑('런닝맨')
등록 : 2023.02.05

[OSEN=김보라 기자] 송지효에게 새로운 별명이 추가된다.

오늘(5일) 방송되는 SBS 예능 ‘런닝맨’에서는 송지효가 프로 살림꾼 ‘알뜰하지효’로 거듭나는 과정이 담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겨울 MT를 떠났는데 그 첫 번째 일정으로 전통 시장에서 장보기 시간을 가졌다. 주어진 최소 용돈 안에서 점심 식사 재료를 모두 구입해야 한다는 소식에 멤버들은 “요즘 물가가 얼마인데”, “안 된다! 간식도 사 먹어야 해!”라며 난색을 표했고 쉽지 않은 일정을 시작했다.

멤버들은 각자 흩어져 장보기에 돌입했는데, 하하를 필두로 지석진과 전소민은 초반부터 간식의 유혹에 빠져 ‘먹부림’에 시동을 걸었다. 도넛, 크로켓, 꽈배기, 메밀전병 등 싹쓸이 먹방을 이어가며 “내가 이건 처음 먹어보는 맛이야”라고 감탄하는가 하면, 급기야 외상을 외쳐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또한 김종국은 반찬가게를 맴돌며 무한 시식을 이어갔고, 지켜보던 멤버들이 “시장에서 배 채우겠다”라며 말리는 상황이 발발해 웃음을 유발했다.

그러나 송지효는 “돈은 나한테 있다”라며 지갑을 굳게 닫은 채 살림꾼 모드를 장착했다. 이후 적극적으로 나서서 가격을 흥정하는가 하면, 매의 눈으로 가격을 비교하며 시장을 누비는 ‘알뜰하지효’ 면모를 자랑했고, 이를 지켜보던 멤버들은 “송지효가 살림을 잘한다”, “우리 잘하면 국밥도 먹을 수 있겠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런닝맨’의 좌충우돌 시장 투어는 오늘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SB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