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청년경찰' 이어 '멍뭉이'..김주환X유연석X차태현, 新 버디무비 도전
등록 : 2023.01.27
[스타뉴스 김나연 기자]
멍뭉이 / 사진=영화 포스터
멍뭉이 / 사진=영화 포스터
'청년경찰'의 김주환 감독이 새로운 작품 '멍뭉이'로 돌아온다. 사랑도 멍뭉이도 넘치는 두 형제가 완벽한 집사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따뜻하고 유쾌한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3월 1일 개봉하는 영화 '멍뭉이'는 견주 인생 조기 로그아웃 위기에 처한 '민수'와 인생 자체가 위기인 '진국', 두 형제가 사랑하는 반려견 '루니'의 완벽한 집사를 찾기 위해 면접을 시작하고, 뜻밖의 '견'명적인 만남을 이어가는 영화.

김주환 감독은 전작의 '청년경찰'에서 보여줬던 브로맨스 넘치는 두 친구의 유쾌한 청춘 액션극을 이번엔 형제의 이야기로 발전시켜 깊은 공감과 찐 가족 케미를 선사한다. 행복한 결혼을 꿈꾸지만 예상치 못한 답변을 받고, 부푼 꿈을 갖고 시작한 창업도 쉽지 않은 평범한 두 형제가 멍뭉이들 덕분에 여정을 시작하고, 결국 뜻밖의 만남으로 좌충우돌하는 모습은 관객들의 유쾌지수를 200% 끌어올릴 것이다.

김주환 감독은 전작을 준비하던 중 어릴 때부터 키우던 반려견과의 이별을 경험했고, 소중한 존재에 대해 다시 한번 새길 수 있는 계기가 필요하다고 생각해 강아지와 가족에 대한 이야기를 써나갔다. 그리고 본인의 진심 어린 마음을 '멍뭉이'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결코 미워할 수 없는 두 형제의 티키타카 케미는 김주환 감독의 전작 '코알라', '안내견', '청년경찰' 등으로 다져온 청춘의 성장과 콤비 플레이가 주는 버디물로서의 재미를 보장한다. 여기에 사랑하는 반려견의 완벽한 집사를 찾기 위해 떠났다가 '멍뭉이' 하나가 여덟이 되는 버라이어티한 여정의 즐거움까지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김주환 감독에 대한 신뢰로 출연을 확정한 차태현과 유연석은 친형제보다 더 친한 사촌 형제로 등장해 멍뭉이보다 더 멍뭉이 같은 매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으며 벌써부터 '국민 브라더'의 탄생을 예고한다.

한편 '멍뭉이'는 오는 3월 1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